2009년 2월 25일 수요일

아이들 장난감 소독법

입 안에 넣고 빠는 장난감은 젖병 소독제로
젖 병 소독제는 아이가 입에 넣어도 괜찮은 효소 성분으로 만든 것인데, 열탕 소독을 하면 모양이 망가지는 고무나 비닐 재질을 소독하는데 유용해요. 박박 닦지 않고 담가 두기만 하면 되므로 장난감이 긁히지 않는 것이 장점이죠. 장난감에 긁힘이 생기면 그 사이로 이물질이 더 들어가게 된답니다
치아 발육기처럼 아이가 입에 넣는 장난감이나 그 외 딸랑이처럼 계속 입에 가져가는 장난감을 젖병 소독제로 소독해주세요. 젖병 소독제를 넣은 물에 장난감을 30분간 담가 놓았다가 건져 체에서 말리면 돼요


하루 종일 피부에 닿는 장난감은 유아용 세제로
아기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으려면 순한 유아용 세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아요. 하루 종일 피부에 닿는 장난감 대부분을 유아용 세제로 닦을 수 있죠
아이가 기고 뛰어다니는 매트는 유아용 세제를 묻혀 솔로 문질러 헹구세요. 말릴 때는 햇볕에 널어 한 번 더 소독해주세요
오 뚝이나 봉제 인형처럼 자주 만지는 장난감도 유아용 세제로 닦아주세요 오뚝이는 유아용 세제로 문지른 다음 젖은 수건으로 닦아 내세요 봉제 인형은 아이 옷을 빨 때 세제를 넣고 함께 조물조물 손빨래를 하면 돼요. 세탁기에 넣고 돌리면 모양이 변할 수 있고, 햇볕에서 말리면 변색이 되니 조심하세요. 손빨래를 해서 그늘에 말리는 것이 오래 쓸 수 있는 방법이랍니다


큰 아이 장난감은 중성 세제로
아이가 손에 짚히는 대로 모두 입으로 가져가는 나이가 지나면 중성 세제를 사용해 닦아도 돼요. 중성 세제는 보통 주방용 세제나 샴푸, 울샴푸 등 자극이 덜한 액체 세제를 뜻하며 성분 표시를 보면 확인할 수 있어요.
플라스틱 블록 장난감은 중성 세제를 푼 물에 30분간 담갔다가 얼룩이 심한 부분을 문질러 닦고 헹군 다음 햇볕에 널어 말리세요
털 인형은 먼지가 많으므로 수시로 털어 주거나 테이프로 먼지를 제거해 준 후 빨 때는 중성세제를 푼 물에 담가 조물조물 빠세요. 주의할 것은 소리가 나는 배선 기관인데요. 배선 기관을 분리할 수 있으면 빼낸 후 빨고, 분리할 수 없는 것은 중성 세제를 묻힌 수건으로 꼭꼭 눌러 주무르듯이 닦은 다음 젖은 수건으로 여러 번 세제를 닦아 내세요. 물기를 뺀 다음 드라이어로 말리면 털 모양이 살아나요.
미끄럼틀 등의 대형 장난감도 중성 세제를 묻혀 닦는데 대부분이 플라스틱 소재라 수세미로 박박 닦으면 긁힘이 남아요. 부드러운 스펀지로 닦아 내고 색연필이나 크레파스로 낙서한 것은 치약을 묻혀서 닦으세요
마론 인형도 중성 세제를 푼 물에 담갔다가 스펀지로 문질러 닦으세요. 이때 낙서 등의 오물은 물파스로 문질러 닦아야 헤요. 벤젠이나 시너로 닦으면 얼굴이 지워질 수 있어요.


물에 약한 소재는 마른 헝겊으로
고 리 끼우기나 원기둥 세우기 등 원목으로 만든 장난감은 마른 헝겊으로 문질러 먼지만 제거하세요. 원목은 물기에 약하기 때문에 물에 담그면 오히려 썩을 수 있고, 원목 장난감 자체에 항균 처리가 되어 있으므로 세제를 따로 쓰지 않아도 돼요. 부분적인 오염은 젖은 걸레로 닦은 후 마른 헝겊으로 문질러 주고 환기가 잘 되는 그늘에서 말리세요.
자동차처럼 금속으로 만든 장난감도 물에 담그지 않는 것이 좋아요. 마른 수건으로 닦아 내고 얼룩이 눈에 띄면 부분적으로 젖은 수건으로 닦으세요. 손이 닿지 않는 부분은 면봉을 이용하여 먼지를 털어내세요.


닦을 수 없는 소재는 햇볕에 일광 소독
책 이나 카드처럼 물에 담글 수 없는 소재는 햇볕에 말리는 일광 소독을 하세요. 햇볕 좋은 날에 베란다에서 후루룩 넘기면서 먼지를 털어 낸 후 펼쳐 놓으세요. 한 장 한 장 넘기지 않아도 햇볕에 3시간 정도 두면 습기 제거와 함께 살균·소독 효과를 볼 수 있어요.


tip. 장난감 소독법
Ο 살균한 지 15일 정도가 지나면 다시 세균 걱정을 해야 해요. 고무공처럼 먼지가 금방 묻거나 아이가 특히 자주 갖고 노는 것이라면 더 자주 소독하고 먼지가 눈에 띌 때마다 털어 주세요.
Ο 플 라스틱 블록처럼 형태가 단순한 것은 유아용 세제로 옷을 세탁할 때 세탁망에 넣어 세탁기에 함께 돌려도 돼요. 봉제 인형이나 오뚝이 등의 장난감에 항균 스프레이를 뿌리는 것도 도움이 돼요. 그러나 세제로 닦아 내는 것과 효과가 같지 않으므로 스프레이를 뿌리더라도 가끔은 세제로 닦아야 해요.
Ο 아 이가 입에 넣고 빠는 장난감은 알코올로 소독하지 마세요. 금방 더러워지는 공이나 대형 장난감은 알코올 묻힌 헝겊으로 닦아 내고 햇볕에 말려도 되는데, 이 또한 소재에 따라 색이 바랠 수 있으므로 테스트를 해본 뒤에 사용해야 해요.
Ο 냉동실에 장난감을 넣어 놓는 방법으로도 살균 효과를 볼 수 있어요. 그러나 이것은 단순히 장난감 표면에 있는 세균을 죽이는 방법이예요. 세균 자체를 없애는 제균 효과까지 보려면 세정제로 닦아 내야 해요.
Ο 전 문 업체에 소독을 신청하면 직접 방문해 소독해 주는데 고온 스팀 살균, 자외선 살균, 건조 살균 등 집에서 시도하기 어려운 방법으로 깔끔하게 살균해 줘요. 비용 문제 때문에 항상 전문 업체를 이용하기는 힘들지만 중고품을 사서 쓰기 전이나 찌든 때가 잘 가시지 않는 장난감의 경우에는 이용해 볼 만하죠.
보행기 등 대형 장난감은 1만원 선, 블록 장난감은 한 박스에 1만8천원 선에서 소독을 할 수 이예요. 계절마다, 달마다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연회원에 가입하면 할인된 가격으로 소독할 수 있고 침대 매트 소독 등 부가 서비스도 받을 수 있어요.
Ο 장난감통 자체에도 세균이 많으므로 장난감만 닦아서는 말짱 도루묵이죠. 장난감을 소독할 때 함께 유아용 세정제로 닦아 햇볕에 말리세요.
Ο 치약이나 물파스로 살살 지우세요. 그래도 지워지지 않는 찌든 때는 벤젠이나 시너로 지울 수도 있는데, 바르고 오래 두면 표면이 상할 수 있으므로 부분적으로 사용하고 금방 닦아 내야 해요.

 

플라스틱 소재 소독법
딱딱한 플라스틱 장난감
오뚝이, 딸랑이 등 아이의 입이 직접 닿는 장난감.
깨끗이 관리하려면 일주일에 한번씩 가루비누나 주방세제 같은 중성세제를 물수건에 묻혀서 닦고 햇볕이나 그늘에서 말려준다.
휘발성 물질로 닦거나 물 속에 넣는 것은 금물!


플라스틱 대형 장난감
플라스틱 책상, 의자 세트나 그네 등의 큰 장난감은 주로 폴리에틸렌 수지로 만들어진다.
일단 뜨거운 물로 가볍게 씻은 다음 중성세제를 묻혀 거품 낸 스펀지나 타월로 살살 닦아주는 것이 좋다.  탁자나 의자에 묻은 색연필이나 크레파스는 낡은 칫솔에 치약을 묻혀 닦아내고 따뜻한 물로 씻어내면 말끔해진다.


부드러운 플라스틱 인형
마론 인형을 비롯해 아이들이 갖고 노는 플라스틱 재질의 인형은 쉽게 손때가 타기 마련.
한 달에 한 번 정도 인형을 모아 일반 비눗물이나 중성세제를 푼 물에 담가 스펀지로 살살 닦거나 알코올을 묻힌 수건으로 닦아주면 좋다.
마론 인형의 경우, 주로 4~5세 이상의 아이들이 갖고 노는 경우가 많다. 입에 넣지 않는다는 가정 하에 덜해 알코올을 이용하여 닦아도 좋지만 주의하는 것이 좋다.
알코올을 사용하기 보다는 물파스를 이용하여 살살 문지르고 깨끗한 물로 헹구면 좋다


말랑말랑 플라스틱 공
탄력이 있어 고무공처럼 통통 튀는 플라스틱 공은 던지고 차거나 굴리며 놀기 때문에 다른 장난감보다 때가 쉽게 탄다.
2~3주에 한 번씩 알코올을 천에 묻혀 닦은 뒤 맑은 물로 샤워하듯 헹구고 잘 말린다.
볼펜이나 매직 낙서는 물파스로 지울 수 있지만 표면이 상할 염려가 있으므로 되도록 빨리 끝내고 깨끗한 물에 헹구어 낸다.


털인형
털로 만든 봉제인형은 공기 중에 있는 먼지를 빨아들이기 때문에 세탁해주지 않으면 먼지 제조기가 될 수 있다.
적어도 한 달에 한 번 정도는 중성세제나 샴푸를 미지근한 물에 풀어 부드러운 천에 적셔 거품이 날 정도로 꼭꼭 눌러가며 주무르듯이 닦아낸다.
때가 많이 탄 부분은 천보다 칫솔을 이용하면 더 효과적.
다 닦은 다음 따뜻한 물에 적신 수건으로 몇 차례 더 닦아서 남아있는 세제를 없애고 드라이어로 말려준다.

원목 장난감

원목 장난감도 아이들 입에 가까이 대기 쉬운 것은 마찬가지. 그러나 더러움이 눈에 쉽게 띠지 않게 때문에 관리에 소홀해질 수 있다.
일주일에 두 번 정도 물 묻은 행주나 마른행주로 닦아주고 통풍이 잘 되는 곳에서 말린다.
갖고 놀지 않을 때도 뚜껑을 닫지 말고 열어놓아 바람이 잘 통하도록 한다.
원목 장난감은 대부분 항균 코팅이 되어있어 물에 담가 씻을 필요는 없다.
물에 담그면 오히려 장난감이 상할 수 있으므로 주의하도록 하자.

 

http://kr.ks.yahoo.com/service/ques_reply/ques_view.html?dnum=GAB&qnum=5942648

Previous Post
Next Post

0 comments: